‘다름’을 배우지 못한 10대 청소년들의 방황과 성장

연극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다음달 개막

cnbnews 김금영 2017.09.28 10:36:53

연극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은 어른들이 만들어 놓은 과도한 생존 경쟁과 ‘다름’을 배우지 못한 환경 속 방황을 겪는 10대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그린다.(사진=극단 돌파구)

10대들의 삶에 위로를 던져주는 연극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이 10월 개막한다.


‘창신동’의 박찬규 작가와 ‘목란언니’, ‘게임’의 전인철 연출의 개성 있는 표현력이 어우러진 연극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은 두산아트센터와 안산문화재단, 극단 돌파구가 공동 제작했다. 극은 이 시대 청소년들의 현실을 돌아보고, 어른들이 만들어 놓은 과도한 생존 경쟁에 내몰린 아이들이 끝자락에서 마주하는 우정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이 작품의 주인공 준호는 고액 과외를 받고, 그 동네에서 손꼽히는 좋은 아파트에 산다. 그는 레오타드를 입고 사진을 찍는 취미가 있다. 하지만 타인의 선입견이 자신의 입시에 나쁜 영향을 끼칠 것을 두려워하며 자신의 취미를 비밀로 한다. 준호를 포함한 인물들은 남과의 ‘다름’을 인정하지 못하고 스스로와 남을 구분 지으며 성적, 취미, 자신이 사는 장소까지 하나하나 자신이 아닌 타인에 자신을 맞춰 경계선을 긋는 공통점이 있다.


이렇게 자신들이 만들어 둔 울타리에 갇힌 아이들은 ‘결국 다름을 경험할 수 없는 환경들이 연속되고, 자신과 다르면 쉽게 배제하고 외면하게 된다. 거기서 자란 아이들에게 ‘공정성(公正性)’이 머나먼 관념이 돼 점점 상실돼 가는 것은 아닐까?’ 의문을 던진다. 그리고 승자와 패자 모두 지치게 되는 경쟁에서 ‘나만 이렇게 힘든가?’라고 되묻게 되는 시기를 맞이한다. 작가는 “자기 레이스만 집중했던 아이들이 내 옆에 뛰고 있는 아이들을 보며 숨소리, 땀, 표정들을 발견하는 순간까지 가는 과정을 그리면서 서툴지만 한발씩 다가서는 그 첫 걸음을 내면에 담고자 했다”고 말했다.


불공정한 경쟁에서도 불평 없이 어른들의 설계를 따라야 하는 이 시대 청소년들의 일상과 지극히 현실적인 고민을 다루는 연극 ‘XXL레오타드 안나수이 손거울’. 앞만 보고 달리며, 우리가 아무것도 느끼지 못하고 공유할 수 없게 만드는 무감각의 시대에 상대방의 입장에서 생각해보고 타인의 존재를 인지하는 출발점이라고 할 수 있는 우정에 대해 다시 생각하게 한다. 또한 이 무한 경쟁 사회에 지친 사람들에게 작은 위로를 전한다. 공연은 두산아트센터 스페이스111에서 10월 13일 개막한다.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다아트 TWITTER

더보기
  1. [전시 취재 요청]
    [사루비아] 임소담 개인…
  2.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그림손] 진현미…
  3. [기타 행사 보도 요청]
    인사동 활성화 청년작가 그…
  4. [전시 취재 요청]
    [아웃사이트] 신정균 개…
  5. [전시 취재 요청]
    [RAWgallery]《발생…
  6.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오] 조기주개인…
  7.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기획_이은지…
  8. [전시 취재 요청]
    챕터투 : FRAGILE
  9.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조은]안영일 &…
  10.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아트리에] 201…
  11. [전시 취재 요청]
    [앤갤러리] 임지연 개인…
  12. [전시 취재 요청]
    [앤갤러리] 이수정 개인…
  13.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기획_주원영…
  14. [전시 취재 요청]
    [소피스 갤러리] 지석철…
  15. [알 림]
    성남아트센터 큐브미술관…
  16. [전시 취재 요청]
    Overlaid [겹쳐진 형상…
  17. [전시 취재 요청]
    [유엔씨갤러리] 박지나…
  18.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오] 김영운초대…
  19.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 도스 기획_김하린…
  20. [전시 취재 요청]
    [아웃사이트] 신정균 개…
  21. [전시 취재 요청]
    [갤러리그림손 기획 초대…

다아트 추천 동영상

William Kentridge, 'What Will Come'.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