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컨벤션센터 미술 전시관, 개관전으로 설치 미술가 최정화 개인전

시민이 직접 작품에 참여하는 ‘모이자 모으자’ 프로젝트도 진행

다아트 김금영 기자 2019.01.09 14:17:04

최정화 작가.(사진=수원시미술관사업소)

경기도 수원시(시장 염태영)는 지역 문화예술 향유기회 확산을 위해 수원 광교 택지개발지구 내 수원컨벤션센터 지하 1층에 총 면적 1872㎡(약 567평) 규모의 미술전시관(가칭)을 올 상반기 개관한다.

수원컨벤션센터 미술 전시관(가칭)은 지역 특성을 반영하고, 누구에게나 친숙한 명칭을 선정하고자 명칭 공모를 진행 중이다. 지난달 14~25일 진행된 온라인 접수로 총 194건이 응모했고, 1차 심사를 통해 12건이 선정됐다. 이 선정작들은 이달 3~9일 수원시 홈페이지를 통한 설문조사를 거쳐 18일 최종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최종작은 수원시,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그리고 수원미술전시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개관전은 작가 최정화의 개인전으로, 생활 속 익숙한 소재들을 예술 작품으로 승화시키는 다채로운 작업을 통해 생활과 삶, 예술의 조화와 소통, 가치를 발견하는 자리를 만든다. 이번 전시는 최정화 작가의 다양한 신작들과 함께 1990년대부터 현재까지의 독특한 작업 콘셉트의 시각화 전개 과정과 미발표 자료들을 만나볼 수 있다.

 

수원컨벤션센터 조감도.(사진=수원시미술관사업소)

이와 함께 사전 시민참여 공공미술 프로젝트 ‘모이자 모으자 - 개인의 빛, 공공의 빛’을 3월 11일까지 진행한다. 개인이 사용하던 탁상 스탠드, 장식용 조명 무드등 등 다양한 조명이 한데 모여 설치 미술 작품을 탄생시킨다. 이 작품은 서로의 경계를 넘어 우리로 연결되고, 사유(私有)는 공유(共有)의 시간과 공간으로 다시 태어나며, 나의 작은 빛이 우리의 큰 빛으로 세상을 밝히는 희망의 메시지를 담을 예정이다.

참여는 작품에 사용될 조명을 수원미술전시관과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안내 데스크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시민 참여로 제작된 작품은 전시장 내 유휴 공간에 설치, 전시돼 눈에 띄지 않았던 공간을 예술로 물들인다. 참여자에게는 전시도록(책자)에 소속/이름 기재, 연계프로그램 우선 초대, 기념품 증정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수원시미술관사업소(소장 김찬동)는 “수원컨벤션센터 내 미술전시관 개관으로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수원미술전시관과 함께 지역 문화예술 기능을 극대화하고 경기 남부권의 거점 문화시설로서의 위상을 제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정보는 수원미술전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태그
CNB  씨앤비  시앤비  CNB뉴스  씨앤비뉴스

다아트 TWITTER

다아트 추천 동영상

William Kentridge, 'What Will Come'. 2007.